민주노총 대전지역본부
 

 





 









   

     
 


Name  
   노민추
Subject     <속보> 연합뉴스 기사
연합뉴스 홈 > 연합속보      


`대전지법, 업무착오로 가처분결정 번복 물의'

    (대전=연합뉴스) 윤석이 기자 = 대전지법이 업무착오로 가처분 결정 내용을  하루만에 번복하는 일이 벌어져 물의를 빚고있다.

    21일 대전지방법원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대전지법 민사 10부는 `한국타이어 노조민주화 추진위'가 제소한 `노동조합의 행위금지 등 가처분신청(2005카합  291)'을 받아들인 결정문을 한국타이어 노조에 송달했다가 그 다음날 이를 번복하는  결정문을 재송달했다.



    이에 따라 한국타이어 노조의 대위원 선거(3월30일-31일) 투표가 중단됐다 다시 개시되는 등 큰 혼란을 겪어야 했다.

    특히, 이 노조의 기명식 투표에 반대하며 가처분신청을 냈던 `한국타이어  노조민주화 추진위'는 법원의 결정 번복에 강력 반발하고 나섰다.

    이 추진위는 21일 대전지법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법원이 같은 사건에 대해  두번의 판결을 하는 것은 법조 역사상 초유의 일로 재판부에 대한 신뢰는 물론 법치주의의 근간을 훼손하는 것"이라며 해당 재판부의 처벌을 요구했다.

    또 "법원의 결정 번복으로 헌법과 노동조합 관련법 등에 명시된 직접비밀  무기명 투표가 시행되지 못하는 등 노조운영 민주화에도 큰 차질을 빚게됐다"며 "법원의 이번 일이 단순 실수인지 외압에 의한 것인지 의심이 된다"고 주장했다.

    이 추진위 관계자는 "노동자나 서민이 법을 어기면 추상같은 법의 심판을  받게되는 데 재판부가 어긴 법은 실수이기 때문에 사과만하면 되는 것인지 납득할 수 없다"며 "지역 민주.노동단체와 대책위를 구성, 공동으로 대응해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 대전지법 관계자는 "재판부가 기각 결정을 해놓고도 사무직원의 업무상 착오로 초고상태의 인용결정문이 송달돼 빚어진 일로 당사자들에게 피해를  끼치게 돼 죄송하다"며 "관련자에 대해서는 징계 등 내부적인 절차를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타이어 노조민주화 대책위는 지난달 26일 이 회사 노조가 대의원을 선출하면서 이름을 적는 `기서식 투표'를 진행하자 비민주적인  투표라며  대전지법에 행위금지 가처분 신청을 냈었다.

    seokyee@yna.co.kr
(끝)
2005/04/21 14:21 송고

한국타이어 노조민주화추진위원회 바로가기


Date : 2005-04-23 11:50:55    Read : 5891 
정승기
노민추(한타해고자 3명 박00 박00 노00)는 민주노동당 한타분회와는 전혀 관계없고 정승기의 플라타너스와도 무관합니다.
한타분회에서도 그들(해고자 3명)은 제외 되었습니다.
그들이 노민추니 뭐니 하면서 자기들이 한 것처럼 하고 다니니 정말 가관이라고 할 수 밖에 없습니다.
분명히 요구합니다.
한국타이어 노조민주화 추진위라니 실체도 없으면서 뭘 어쩌자는 것인지....
2005-04-23 12:19:37 


5600
  여성연맹 최저임금법 개정촉구 4월 22일 총파업 돌입!
여성연맹
 2005/04/22  5624
5599
  고공농성
조민제
 2005/04/22  5522
5598
  하이닉스 투쟁 승리! 비정규직 철폐! 충북본부 확간파업 ! [2]
하이닉스매그나칩
 2005/04/23  5538
5597
  "우리나라" 공연보러오세요...
대전총련
 2005/04/23  5398
5596
  [보도자료] 대법원장 사과 만으론 않된다 [1]
노민추
 2005/04/23  5781
  <속보> 연합뉴스 기사 [3]
노민추
 2005/04/23  5891
5594
  <중도일보> 최악의 경우에 재선거 [1]
노민추
 2005/04/23  5853
5593
  <오마이뉴스> 법원이 사건 판결 번복하고도 실수라고? [3]
노민추
 2005/04/23  5899
5592
  <대전일보> 무심코 저지른 실수 책임은 누가? [3]
노민추
 2005/04/23  5839
5591
  <충청투데이> 어처구니없는 일이 발생했다. [1]
노민추
 2005/04/23  5794
5590
  <tjb> 4.25일 저녘 7시 뉴스 [1]
노민추
 2005/04/23  7809
5589
  노민추(해고자3명)는 한타분회 및 플라타너스와 아무 관련 없습니다. [7]
정승기
 2005/04/23  7176
5588
    [re] 당 활동과 노조 민주화도 구별못하는 얼띠기 놈
정련
 2005/04/29  10799
5587
  어라! 자유게시판 글들이 없어졌네! [2]
조합원
 2005/04/23  5073
5586
      [re] 바보야 알아보고 글을 올려야지? 거기 다 있구만 . 멍청이. [3]
노동자
 2005/04/23  5218
5585
    바보야 알아보고 글을 올려야지? 거기 다 있구만 . 멍청이. [3]
교차로
 2005/04/23  5420
5584
        리플 단 저승사자 넘 보게나.. 요게 조직적인 부정선거닷// ㅋㅋㅋ [1]
부정선거
 2005/04/23  4429
5583
  정승기씨와 플라타나스에 대한 한타노민추의 입장입니다. [1]
한타노민추
 2005/04/23  6728
5582
  민주택시 대전본부장이 누굽니까?
누구여!
 2005/04/23  4756
5581
  사이코패스와 백색범죄자들.
부진걸
 2005/04/23  4175
이전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끝페이지다음페이지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Jaeman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