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노총 대전지역본부
 

 





 







     
 


[속보]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 1심 5년 선고 16.07.04 16:03
대전본부 HIT 457
DSC00759.JPG (2.56 MB) DOWN 4
DSC00768.JPG (2.42 MB) DOWN 3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 선고 5년

[위원장 선고 직후 메시지]
"동지들이 무죄라 생각하시면 무죄라고 생각한다.  독재정부 때보다 노동자들의 저항에 대한 탄압은 더 가혹하고 교묘하다.  이러한 탄압에 맞서 싸울 수 있는 태세가 필요하다."

선고 직후 변호사를 통해 전달 부탁하신 말씀입니다.
------------------------------------------------
권력에 굴복한 공안판결 중형선고 규탄한다
한상균 위원장과 모든 구속자를 즉각 석방하라

한상균 위원장에 대한 중형선고를 강력히 규탄한다.
정권의 미친 칼춤을 멈춰 세울 한 가닥 사법정의를 기대했건만 헛된 기대가 되었다.
사법부마저 청와대의 손바닥에서 한 발자국도 벗어나지 못하고 있음을 보여준 판결이다.
오늘 판결은 정권을 우러러 민주와 인권, 노동을 짓밟은 판결로 기록될 것이다.
스스로 권력의 그늘에서 벗어나지 못하면서 사법독립을 말하는 것이야말로 언어도단이다.

국민이 부여한 공권력이 권력의 사병이 되었다면 더 이상 공권력이 아니다.  
3중의 차벽과 수 만명의 경찰병력, 쏟아지는 물 대포는 13만 민심을 짓밟고서라도 청와대 길목을 지키겠다는 이른바 ‘디펜스 존’사수를 위한 공권력이었고 불법적 국가폭력이었다.
보호되어야 할 것은 권력의 사병이 된 공권력이 아니다. 불법 차벽을 넘어 평화적 행진을 할 권리, 저항하고 요구할 권리야 말로 보호받고 보장 되어야 할 권리이다.
법정에 서야 할 사람은 한상균 위원장이 아니라 백남기 농민을 사경에 빠뜨린 폭력적 공권력이고 그 책임자여야 한다.

권력을 사유화 한 박근혜 독재정권의 패악질이 계속되고 있다.
어버이연합 관제데모 동원, 세월호 진실규명 방해를 위한 특조위 강제 종료와 신종 보도지침, 정경유착 밀실 서별관 회의 등 어느 것 하나 정상이 없다.
노동개악과 대량해고 구조조정으로 노동자는 죽어나고 민생은 파탄 나는데 재벌자본 퍼주기 특혜는 계속되고 있다.
국내정치만 문제가 아니다.
남과 북은 대화와 교류가 전면 중단, 봉쇄되었고, 한반도 주변을 전쟁위기로 몰아넣을 사드배치를 강행하는 등 긴장과 대결로 치닫고 있다.
참혹한 대한민국이다.

민주와 민생, 평화와 인권을 짓밟는 독재가 오히려 노동자, 민중을 단죄하는 세상을 끝내자.
민주노총은 오늘 한상균 위원장에 대한 정치보복 공안탄압 유죄판결을 인정하지 않는다.
권력의 압박에 굴하지 않고 석방판결을 내릴 수 있는 사법정의를 요구하는 투쟁과 공안탄압, 노동탄압에 맞서 집회시위의 자유, 완전한 노동3권 쟁취를 위한 투쟁도 멈추지 않을 것이다.
나아가 박근혜정권의 폭압에 맞서 노동개악폐기, 최저임금 1만원 등 5대요구 쟁취를 위한 7.20. 총파업 총력투쟁, 9월 2차 총파업, 11월 20만 민중의 총궐기로 휘청거리는 정권의 마지막 기반을 무너뜨리는 투쟁의 가장 앞자리에 설 것임을 분명히 밝혀둔다. 투쟁!

2016년 7월 4일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865
  공공운수노조 충청권 순환파업 결의대회 개최  

대전본부
16.07.12 581
864
  최저임금 동결 요구안 철회! 경총 및 상공회의소 규탄 기자회견 개최  

대전본부
16.07.12 693
863
  평화안보 위협하는 사드 한국배치 결정 철회요구 기자회견 개최  

대전본부
16.07.12 510
862
  5대요구 쟁취를 위한 총파업 총력투쟁 선포 기자회견 개최  

대전본부
16.07.12 377

  [속보]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 1심 5년 선고  

대전본부
16.07.04 457
860
  6.22"유성생지옥"규탄 1차 국제공동행동의 날  

대전본부
16.06.22 536
859
  올려라! 재벌세금, 최저임금 1만원 2016대전차별철폐대행진(5일차)-시민대행진  

대전본부
16.06.20 520
858
  올려라! 재벌세금, 최저임금 1만원 2016대전차별철폐대행진(4일차)문화제  

대전본부
16.06.20 462
857
  건설노조 공안탄압 규탄 기자회견 개최  

대전본부
16.06.15 709
856
  평화가 통일이다! 남북노동자통일축구대회 성사촉구 기자회견  

대전본부
16.06.15 458
855
  '올려라! 재벌세금, 최저임금 1만원 2016대전차별철폐대행진''무한도전 2X 공동행동' 2일차  

대전본부
16.06.15 687
854
  올려라! 재벌세금, 최저임금 1만원 2016대전차별철폐대행진(1일차)  

대전본부
16.06.14 687
853
  민주노총대전본부 통신16-6  

대전본부
16.06.07 397
852
  교육공무직대전지부, 7월1일 파업돌입선언 기자회견  

대전본부
16.06.03 1471
851
  고 한광호 열사 투쟁 승리를 위한 2차 촛불문화제  

대전본부
16.06.03 481
850
  올려라! 재벌세금, 최저임금 1만원 민주노총결의대회 개최  

대전본부
16.06.03 488
849
  학비노조대전지부 임단협 승리위한 교육청 앞 농성  

대전본부
16.06.03 649
848
  우성교통 폭력행위 사건의 근본적 원인과 책임은 대전광역시에 있다  

대전본부
16.06.03 679
847
  교육공무직 임단투 승리! 정기상여금 쟁취 결의대회 개최  

대전본부
16.05.27 1305
846
  단협시정명령 무효화, 최임1만원쟁취! 노조파괴 방조 노동청 규탄집회  

대전본부
16.05.27 595
1 [2][3][4][5][6][7][8][9][10]..[44]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JY